삼성, 50MP 카메라 센서 공개

성장 잠재력과 수익성 측면에서 유망하고 수익성이 높은 성장하는 모바일 카메라 이미지 센서 부문에서 리더를 상대하려는 지속적인 노력의 일환으로 삼성은 화요일에 새로운 ISOCELL GN1 모바일 이미지 센서를 고객에게 배송하기 시작했다고 밝혔다. .

성명에서, 세계 최대 메모리 칩 제작 업체 인 삼성은 현재 사용 가능한 50 메가 픽셀 (MP) GN1 모바일 이미지 센서는 “듀얼 픽셀”및 “테트라 셀”기술을 특징으로하며이 제품이 최초의 모바일 이미지 센서라고 주장했다. 동시에 특징.

큰 픽셀의 새로운 50MP 센서는 Sony의 IMX700 50MP 센서와 비슷합니다. 소니의 제품은 올해 2 월에 출시되었으며 현재 중국 화웨이가 생산 한 P40 휴대 전화 시리즈에 사용되고있다. GN1 센서가 중국 화웨이 (Huawei) 또는 샤오 미 (Xiaomi)의 곧 출시 될 플래그쉽 핸드셋에 사용 될지 여부는 알려져 있지 않다.

카메라 이미지 센서 기술은 더 큰 픽셀을 가진 이미지 센서가 광 감도를 크게 향상시키고 저조도 조건에서 향상된 이미지를 생성하기 때문에 어떤 스마트 폰 사용자가 구매할 새 전화를 결정할 때 잠재적 스마트 폰 사용자에게 “항소 요인”의 모든 차이를 만들 수 있습니다. 기술 전문가와 삼성 PR에 따르면 이러한 센서를 통해 초 고해상도 센서와 비교할 때 어두운 곳에서도 더 밝은 비디오를 녹화 할 수 있습니다.

GN1은 초고속 자동 초점을위한 1 억 위상 검출 기능을 자랑합니다. 센서의 모든 활성 픽셀이 자동 초점 에이전트로 작동하므로 GN1은 조명이 어두운 조건에서도 원하는 스틸 또는 움직이는 물체를 즉시 감지하여 초점을 맞출 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캡처 할 때 단일 픽셀 출력은 픽셀 내의 두 포토 다이오드의 출력을 병합하여 생성됩니다. 삼성은 또한 각 포토 다이오드에서 광 정보를 가져와 100MP에 해당하는 이미지 해상도를 생성하는 소프트웨어 알고리즘을 제공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