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형 아반떼의 신기한 가격 정책…‘풀옵션은 최고급 트림이 더 저렴해?!’

신형 아반떼의 가격 정책이 매우 독특하다. 중간 트림인 ‘모던’에 모든 옵션을 더한 것보다, 최고급 트림인 ‘인스퍼레이션’에 옵션을 추가한 가격이 더 저렴하다. 최고급 트림에 들어가는 사양을 간소화해 생산 단가를 절약하면서 동시에 가격도 낮춘 것으로 풀이된다.

현대차가 25일 3세대 아반떼 사전계약에 돌입했다.

이달 18일 미국 할리우드에서 공개된 신형 아반떼는 3세대 통합 플랫폼을 기반으로, 충돌 안전성과 승차감, 소음 및 진동, 파워트레인, 연비 등에서 한층 개선된 성능을 갖췄다. 여기에 신차는 스포티한 디자인과 동급 최고 수준의 휠베이스, 그리고 각종 첨단 사양으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최근 뜨거운 소형 SUV 시장에 비해 별다른 주목을 받지 못했던 준중형 세단의 자존심을 회복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신형 아반떼 구매를 고민하는 이들을 위해 가격 및 옵션표를 정리해봤다.

아반떼 사전계약 가격은 1.6 가솔린 모델을 기준으로 1531만원에서 2422만원으로 책정됐다(한시적 개소세 인하분 반영). 각 트림마다 30만원의 수정 범위가 예고됐지만, 최근 신형 쏘렌토를 제외하고 3년간 사전계약에서 최하위 가격을 최종 선택한 만큼 이를 반영했다.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