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관중 채화 강행했지만…끝내 멈춰 선 성화 / 연합뉴스TV (YonhapnewsTV)

Source

무관중 채화 강행했지만…끝내 멈춰 선 성화 [앵커] 채 4개월을 남기지 않은 도쿄올림픽이 결국 내년으로 미뤄졌는데요. 여론의 반발에도 무관중 속에 채화된 성화는 1년 뒤에야 일본 전역을 달리게 됐습니다. 임광빈 기자입니다. [기자] 코로나19가 확산되던 지난달 29일, IOC 내부…

Sign in to report inappropriate content.
Sign 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