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피해자 ‘ㅋㅋㅋ’ 문자 검토 끝에 김건모 기소의견 송치

Source

경찰이 25일 가수 김건모를 성폭행 혐의로 검찰에 기소의견을 달아 송치했다. 김씨는 2016년 서울 강남의 한 유흥업소에서 여성을 성폭행한 혐의로 수사를 받아왔다.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를 운영하는 강용석 변호사가 A씨를 대리해 지난해 12월 고소장을 제출한 지 108일 만이다.

이날 오전 서울 강남경찰서는 가수 김건모를 강간 혐의로 서울중앙지검에 기소의견 송치했다고 밝혔다. 기소의견이란 김씨가 A씨를 성폭행한 혐의가 있다고 보고 재판에 넘겨야 한다는 의견을 냈다는 뜻이다. 경찰은 김씨 측이 제출한 반박 증거와 A씨의 진술을 종합적으로 판단해 결정했다고 한다.

보완 수사 거치며 장기화

경찰은 지난 1월 15일 김씨를 불러 12시간 동안 조사한 이후 2달 넘게 사건을 검토해왔다. 앞서 경찰은 검찰에 김씨 사건을 송치하려고 했지만 보완수사 지휘가 내려왔던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증거가 불충분하거나 사실관계가 명확하지 않을 때 경찰에 보완 수사가 필요하다는 의견을 낸다. 이후 경찰은 A씨 주변 인물 등을 참고인으로 소환해 조사한 뒤 법리 검토를 추가로 거쳤다.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