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은 바이러스 타이밍 비난으로 ‘슈퍼 대형’런처 테스트를 환영

한 남자가 북한 미사일 시험의 파일 장면을 보여주는 뉴스 방송을 본다이미지 저작권 GETTY IMAGES
이미지 캡션 이 파일 사진은 이전 북한 미사일 테스트를 보여줍니다

북한은 글로벌 코로나 바이러스가 발생했을 때 테스트를 진행하기에 “부적절한”국가로 국가를 비난 한 지 몇 시간 만에 “슈퍼 대형”로켓 발사기 테스트를 환영했다.

일요일에 한국은 이번 달에 급격한 실험을 펼친 두 개의 단거리 미사일이 발사됐다고 밝혔다.

북한은 일반적으로 봄에 미사일 테스트를 강화하고 전 세계 바이러스 발발은이를 막지 않았다.

바이러스 사례는보고되지 않았지만 전문가들은 이에 대해 의문을 제기했다.

Sunday’s test was of two short-range ballistic missiles fired from the eastern city of Wonsan. They flew for 410km (255 miles) with a maximum altitude of around 50km before falling into the sea, the South Korean military said.

Then on Monday, North Korean state media outlet KCNA reported that it had successfully tested “super large” multiple rocket launchers.

By then the South had already condemned the North’s actions In a harshly-worded statement.

“In a situation where the entire world is experiencing difficulties due to Covid-19, this kind of military act by North Korea is very inappropriate and we call for an immediate halt,” said South Korea’s Joint Chiefs of Staff.

No signs of stopping

로이터 통신은 최신 테스트는 이번 달에 4 번의 테스트를 통해 8 번째와 9 번째 미사일을 발사했다고 밝혔다.

제임스 마틴 비확산 연구 센터의 선임 연구원에 따르면 이것은 북한이 한 달 안에 발사 한 것 중 가장 많은 미사일이라고한다.

Shea Cotton은 수년에 걸쳐 발생한 미사일 테스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을 게시 한 바있다.

error: Content is protected !!